증평군, 금연아파트 지정 현판식

증평군보건소(소장 연영미)는 27일 증평읍 장동리 대성베르힐 아파트에서 증평군 금연아파트 현판식을 열었다.

이 자리에는 이배훈 부군수를 비롯해 연종석 충북도의원, 이창규 증평군 부의장, 연영찬 대성베르힐 임차인대표회의 회장 등이 참석했다. 군에서 첫 번째로 금연아파트로 지정된 대성베르힐 아파트는 전체 입주민 중 53.7% 주민 동의를 얻어 공동생활공간인 아파트 복도와 계단, 엘리베이터, 지하주차장 등 4곳을 금연구역으로 설정했다. 계도기간은 오는 5월 1일까지로 계도기간이 종료된 5월 2일부터는 이 장소에서 흡연 시 과태료 10만 원이 부과된다.

증평군보건소는 아파트 내에 금연구역 안내 표지 부착 및 현수막 등을 설치해 홍보에 힘쓰는 한편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해 금연 환경 조성에 힘쓸 방침이다. 연영미 보건소장은 “공동생활공간에서 금연 분위기가 자연스럽게 정착돼 담배 연기 없는 쾌적하고 깨끗한 생활공간으로 거듭나길 기대한다”며 “이번 금연아파트 지정을 계기로 더 많은 금연아파트가 탄생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 남겨요

입력된 이메일은 표시되지않음.


*